블로그 이미지
~댓글은 힘이 됩니다!~
By Hare

Recent Trackback

  • 928,265total
  • 3today
  • 14yesterday

2020. 10. 28. 23:02 여행길 산책/런던




런던 맛집, 더 브랙퍼스트 클럽
in London Bridge, LONDON







SM-N950N | F/1.7 | ISO-40





테이트모던에 가기 전 배를 채워야겠다는 생각을 하며 찾게 된 곳은 바로 브랙퍼스트 클럽입니다. 여기 원래 에그 베네딕트를 먹겠다는 생각으로 찜해놨던 곳인데 여행이란 원래 다 원하는 대로 안 되는 법이죠. 귀차니즘과 게으름의 합작으로 조식이 아닌 런치타임에 가게 되어 원하던 메뉴는 먹지 못했지만 그래도 가볍게 들러볼만한 곳인 듯하여 소개해 봅니다.





SM-N950N | F/1.7 | ISO-64





외관은 보시다시피 젊은 느낌(?) 그 시대의 트렌드들은 다 모아놓은 느낌이기도 했어요.

까놓고 말해 제 취향은 아니지만 또 이런 인테리어는 보는 재미가 있죠. 도착했을 때 이미 만석이라 예약도 하지 않은 1인 손님이 된 저는 대기자 리스트에 올려놓기로 했죠. 이때 인상적이었던 것이 친절한 직원이었는데요. 런던 사람들은 제가 많이 겪은 건 아니지만 대체적으로 잘 웃지 않는 느낌이었는데 여기 종업원이었던 단발머리 여성분은 굉장히 통통 튀는 친절한 분이셨어요. 핸드폰 번호하고 성을 알려주니까 문자를 보내주겠다고 하더군요. 멀리가지는 않고 그냥 근처에서 기다렸어요.





SM-N950N | F/1.7 | ISO-40





바로 앞은 요런 느낌? 딱 2층버스랑 구도가 맞아서 한컷 찍어봅니다. 버스정류장도 깔끔하고, 건물은 옛 느낌이면서도 낡지 않았죠? 은근 런던은 이런 풍경이더라고요. 저는 거의 시내에만 있다시피해서 그런데 외곽으로 조금 나가면 또 느낌이 다르긴 해요. 이층버스는 홍콩에서 많이 타봐서 그런지 익숙했고 홍콩보다는 좀 더 안정적인 느낌이었어요. 대신 길이 좁다는 것은 비슷하네요.





SM-N950N | F/1.7 | ISO-80





기다리는 동안 메뉴를 봅니다.

보시다시피 브랙퍼스트/런치/디너로 나뉘어있죠. 각기 주문시간도 달라요. 저는 아침시간에 못갔기 때문에 런치에서 골라봅니다. 혼자 가면 슬픈게 다양한 걸 못 먹는다는 점. 저는 대신 2메뉴를 시키고 커피를 포기했습니다. 런던 곳곳에 카페가 많은데 플랫화이트는 어딜 가든 다 맛있었거든요. 그래서 그냥 여기서는 메뉴 2개를 택하고 커피는 다른데서 마시자고 생각했어요. 메뉴구경을 열심히 하는 사이에 문자가 왔습니다. 재빨리 안으로 입성!






SM-N950N | F/1.7 | ISO-200





지금도 계신지 모르겠으나 사진 상에 금발 단발머리 여성분이 아까 언급했던 그 친절한 서버분이에요. 아직 일 하시려나요. 19년 6월 여행이라 한참 시간이 지났네요. 어쨌거나 내부는 요런 느낌이에요. 사람 가득하죠. 이런덴 역시 여럿이 와서 왁자지껄하게 먹어줘야 여행기분도 내는데 1인은 그저 입을 꾹 다물고 먹거나 휴대폰을 봅니다. ㅋㅋ 1인이다보니 서버분이 계시는 쪽에 자리를 줬어요. 코너자리 당첨.









들어가기 전 잽싸게 찍어본 조명, 뭔가 신기한 모양이었는데 똥손이라 사진엔 안담기네요.










자리에 앉으면 요렇게 주방이 보여요. 안에서 다들 바쁘게 움직이는데 잠시 밀물처럼 일하는 분들이 빠진 사이에 찰칵. 초점 이상한데 맞았네요? 어수선하긴 한데 깔끔하고요. 사진에서 보이는 것 보다 좁습니다. ㅎㅎ







SM-N950N | F/1.7 | ISO-250


SM-N950N | F/1.7 | ISO-640







위에서 언급한대로 2가지 메뉴를 시켜봤어요. 아보카도를 좋아해서 아보카도랑 미역(?)이 들어간 메뉴 하나, 그리고 핫케잌에 베리류가 얹어진 거 하나. 맛은 핫케익이 훨씬 좋습니다. 달고 고소하니까요. 대충 예상가능한 범위의 맛이고요. 아보카도는 좋아하는데 뭐랄까, 미묘했어요. 단맛이 거의 없는 건강한 맛이거든요. 아마 담배한 맛을 좋아하는 분들에게는 맞을지도 모르겠습니다. 기껏 메뉴 2개 시켰는데 아보카도는 거의 남겼어요. 미안할 정도였어요 ㅎㅎ 근데 양 엄청 많습니다. 핫케익이 보기에 별로 안 커 보일 수 있어요. 저도 가기 전에 사진만 보고는 별로 안크겠군 했는데 엄청 큽니다. ㅎㅎㅎ 양 적은 분들은 주의하시고 양 많은 분들은 해피하실 겁니다.



여기 말고도 런던에 지점이 여러개니까 여행 동선에 맞게 선택하시면 좋겠고요.

저는 개인적으로 아침 메뉴쪽으로 이용하시길 권장합니다. 









주소 : 11 Southwark St, London SE1 1RQ





▼ 관련글 더보기

2019/06/18 - [여행길 정보/숙소 후기] - [호텔] 베스트웨스턴 빅토리아 팔래스, 런던






posted by Har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