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댓글은 힘이 됩니다!~
By Hare

Recent Trackback

  • 928,265total
  • 3today
  • 14yesterday

2014. 9. 25. 18:25 여행길 산책/태국

푸켓의 길거리 크레페, 로띠
in Patong, Phuket





FinePix F200EXR | F/3.3 | ISO-800



   빠통은 아무래도 밤이 제격이다. 사람도 많아지고 길거리도 좀 더 활기찬 느낌이다. 새벽까지 클럽에서 노는 사람들로 인산인
   해에 성별이 모호한 분들이 자기네 가게로 오라며 유혹한다. 맛있는 것도 많고 구경할 것도 많고 가야할 곳도 많다.
   때문에 저녁을 잘 먹고도 한두시간만 다녀도 금방 출출해 진다. 이때 선택할 수 있는 길거리 음식들 중에 '로띠'라는 것이 있다.




FinePix F200EXR | F/3.3 | ISO-1600


   팬케이크라고 붙어있기는 해도 일본에서 먹은 크레페 같은 느낌이다. 종류도 많고 가격도 다양하다. 메뉴에 있는 걸 그대로 주문을
   해도 되고, 원하는 조합으로 말하면 만들어주기도 한다. 흥정하는 사람들도 있다는데 우리는 그냥 가장 기본인 바나나를 시키기로
   했다. 바로 직전에 식사를 했기 때문에 하나만 시켜 나눠먹기로 했다.




FinePix F200EXR | F/3.3 | ISO-1600


   주문을 하자 아저씨의 손이 빨라진다. 오래 된 실력인지 속도도 빠르고 모양도 잘 만들어진다. 로띠를 파는 곳이 여기 한 곳은
   아니겠지만, 그래도 처음 눈에 띈 곳이라 그냥 골라봤는데 생각보다 잘 선택한 것 같다.




FinePix F200EXR | F/3.3 | ISO-1600


   일단 매우 단맛이 날 거라는 건 당연하다. 속에는 바나나가 많이 들어있고 겉에는 초코시럽을 뿌려서 준다. 한개만 시킨 것은 꽤
   잘 한 선택이었다. 배가 부른 것도 그랬지만 많이 달아서 많이 먹을 수 없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맛 만큼은 우리가 불량식품을
   좋아하는 것 같이 맛있었다. 거리를 쏘다니다 출출하면 여러가지 종류의 먹거리가 있겠지만 제일 만만하고 실패하지 않을 메뉴
   라고 생각한다.


   [ 예산 : 35~40 바트(약 1,200원~1,400원선) ]










posted by Har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joowon 2010.05.12 14:12 신고  Addr  Edit/Del  Reply

    여행의 큰 묘미 중 하나는 길거리 음식이라고 생각합니다. 태국에도 참 먹을 것이 많은데 로띠 정말 달달하니 맛있죵! 뉴텔라와 바나나의 조합이 급 땡기는군요...

    • BlogIcon Hare 2010.05.12 14:45 신고  Addr  Edit/Del

      나중엔 하루 세끼를 먹지 말고 하루 두끼에 길거리 음식 한번으로 좀 대체해보고 싶을 정도에요. 로띠도 다른 조합을 먹어보고 싶네요. 달지 않은 메뉴도 있겠죠?

  2. BlogIcon 이쁜이마당 2010.07.10 23:52 신고  Addr  Edit/Del  Reply

    어디에가나 길거리 노점상은 다 있네요.ㅎㅎ
    맛있겠어요...
    안에 바나나라 달콤하겠네요..
    바나나는 스트레스 해소에도 좋다고 알려져 있던데..
    요즘 같이 스트레스 많이 쌓일때 입속으로 하나 넣으면 아~~~
    행복하겠는데요..ㅎㅎ
    잘지내셨어요.. 비가 많이 오네요...

    • BlogIcon Hare 2010.07.11 11:54 신고  Addr  Edit/Del

      로띠 정말 맛있어요.
      가격도 무지 착하죠 ㅋㅋㅋㅋ
      완전 강추입니다.
      전 잘 지냈어요. 얼른 장마가 끝났음 한답니다~

  3. BlogIcon PAPAM 2010.07.11 02:52 신고  Addr  Edit/Del  Reply

    파키스탄 사람들만 할수 있고.. 이슬람에서 지원하는 로띠 맛 죽이죠..

    • BlogIcon Hare 2010.07.11 11:54 신고  Addr  Edit/Del

      아하, 그런거였군요.
      어쩐지 아저씨들이 태국인 분위기가 아니던데 ㅋㅋ

    • BlogIcon PAPAM 2010.07.11 14:07 신고  Addr  Edit/Del

      관광지라서 그런지 가격이 비싸네요.. 로띠 탐마다[보통] 15밧 피셋[틀별한] 20밧~25밧 이면 넉넉하게 주는데요..애효~~ 가격차이가 큽뉘닷..

    • BlogIcon Hare 2010.07.11 23:00 신고  Addr  Edit/Del

      관광지 가격은 어쩔 수 없는 거 같아요.
      분명 물가가 싼 곳인데도 불구...
      방콕이나 푸켓 같은데를 가면 돈은 꽤 쓰고 오게 되거든요...그래도 싸긴하지만..
      아쉬운 부분이죠.

  4. BlogIcon 초코송이^^ 2010.07.11 17:30 신고  Addr  Edit/Del  Reply

    예전에는 몰랐는데 태국에 갔다온 후로 길거리음식을 즐길 수 있는 여행에 유독 눈길이 갑니다.
    이제 보는 즐거움에서 먹는 즐거움으로 관심이 이동했다고나 할까요..ㅋㅋㅋ
    사진 보니 먹음직하네요. 하나 먹고싶어요~~

    • BlogIcon Hare 2010.07.11 23:00 신고  Addr  Edit/Del

      네, 전 어딜가든 먹는걸 좋아해서요..
      길거리음식부터 최고급 레스토랑까지 되는대로 경험해보고 싶어서 해보는데..
      역시 만족도랄까...길거리 음식이 참 큰 만족을 주죠 ㅋㅋ

  5. BlogIcon 두억시니 2011.03.22 16:00 신고  Addr  Edit/Del  Reply

    아 또 가보고 싶네요. ㅠ_ㅜ 그리운 빠통비치!

  6. BlogIcon 태국한인커뮤니티 2019.07.01 09:17  Addr  Edit/Del  Reply

    바나나 초코시럽.. 크 저거 진짜 초반에 많이먹고 돼지된...